서울대공원, 개천절에는 단군신화의 주인공 곰을 만나러 가볼까

- 서울대공원, 10월 3(목) 14:50/15:50 반달가슴곰 관람장, 곰 집중 풍부화 진행
기사입력 2019.10.07 11:1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개천절을 맞아 단군신화 속 주인공들을 만나러 서울대공원 나들이를 떠나보자. 인간이 되기 위해 100일간 쑥과 마늘을 먹기로 했던 호랑이와 곰. 호랑이는 결국 포기했지만 곰은 인내하여 마침내 웅녀로 다시 태어났다.

 단군신화 속 시베리아호랑이는 서울대공원 맹수사에서, 끈기와 인내의 상징인 곰은 맹수사 옆 곰사 반달가슴곰 방사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서울대공원은 10월 3일을 ‘곰의 날’로 정하고 반달가슴곰에게 다양한 풍부화를 진행한다. 14:30분에 진행되는 맹수사의 호랑이 생태설명회 후 반달가슴곰사를 관람하면 알차게 단군신화 속 주인공들을 모두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개천절 나들이가 될 것이다. 
 곰은 전 세계에 8종이 있으며, 한반도에는 그 중 반달가슴곰과 불곰 2종이 서식한다. 일제강점기 서식지 파괴와 포획으로 개체수가 급격히 감소하여 멸종위기에 이르렀고 현재 멸종위기애생동물 1급으로 지정되어 보호받고 있다. 2000년 지리산 야생 반달가슴곰의 수는 5마리뿐이었으나 2004년부터 시작된 복원사업으로 현재 60여 마리의 반달가슴곰이 지리산에 서식하고 있다. 
 
 10월 3일 서울대공원 반달가슴곰사에서는 곰이 야생에서 먹는 브라우즈용 밤나무, 밤송이 잣 도토리 꿀 등 다양한 먹이를 제공하여 먹이풍부화를 해 줄 예정이다. 평소와는 다른 먹이에 대한 곰의 새로운 반응을 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으로 꾸며지며 잡식성인 곰이 좋아할 수 있도록 늙은 호박과 수박 등을 이용해 만든 대형 축하 케이크도 증정한다

 동물원 동물 복지를 위한 다양한 선물! 행동풍부화란?
 동물행동풍부화란 동물원 및 수족관과 같이 사육 상태에 있는 동물에게 제한된 공간에서 보이는 무료함과 비정상적인 행동 패턴을 줄여주고, 야생에서 보이는 건강하고 자연스런 행동이 최대한으로 나타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모든 프로그램을 의미한다. 이날 곰들에게는 다양한 먹이와 함께 밧줄과 소방호스로 등을 이용해 새롭고 낯선 환경도 제공하여 여러 가지 반응을 이끌어 낼 예정이다.

▢ 곰 생태 설명회 10월 3일(목) 14:50 / 15:50곰을 위한 다양한 행동풍부화를 선보이는 이번 생태설명회는 관람객에게 곰에 대한 생생한 설명을 해주는 설명회를 진행하니 좀 더 깊이있는 관람을 원한다면 시간에 맞춰 방문해보자. 자칫 곰의 모습만을 보고 지나칠 수 있으나, 사육사의 전문적인 설명을 통해 숲에서 곰의 역할과 생태, 보전활동 등에 대해 자세히 들을 수 있어 교육적이고 더 알찬 관람이 될 것이다.

 10월이 되면 서울대공원은 단풍으로 막 물들기 시작하는 때이다. 산책하기 좋은 선선한 날씨에 가족과 연인들, 친구들과 함께 서울대공원 동물원을 방문해보면 어떨까. 개천절을 맞아 단군신화속 주인공도 만나고 탁 트인 자연 속에서 휴식을 느낄 수 있는 의미 있는 나들이로 서울대공원으로 떠나보자.
<저작권자ⓒ메디콤뉴스 & www.medikom.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7319
 
 
 
 
 
  • 메디콤뉴스(http://www.medikom.co.kr)  |  설립일 : 2017년 03월 09일  |  발행인 : 박광은  |  501-040 경기 수원시 장안구 파장동 48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499 / 대표전화:031-242-1409[오전9시~오후6시/도,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점심) I kimjemyung@naver.com 
  • Copyright © 2017 www.medikom.co.kr all right reserved. 
메디콤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