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회 합창단, 송년음악회에서 창립 11주년 의미 더해…

- 대원하모니, 전북칸타빌레 우정출연
기사입력 2018.12.19 10: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대한약사회(회장 조찬휘) 합창단(단장 이순훈) 송년음악회가 지난 15일 서초구 반포 심산아트홀에서에서 개최됐다.

조찬휘 대한약사회 회장은 창단 11주년을 기념해 열린 음악회에서 격려사를 통해 “대한약사회 합창단은 어려운 환경에도 불구하고 단원 여러분이 한마음으로 뜻을 모아 11년 동안 꾸준하게 발전해 왔다”며, “대한약사회 합창단은 화합과 소통을 위한 약사사회의 보배”라고 강조했다.

공연에서는 우리민요 ‘아리랑’을 비롯해 바흐와 모차르트의 ‘Choral’, ‘Ave verum corpus’, ‘내 마음의 강물’, ‘내 나라 내 겨레’, ‘비목' 등 가요와 크리스마스캐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의 합창곡 14곡을 무대에 올렸다. 
또, 자리를 함께한 300여명의 관객도 박수로 화답하며, 11주년 기념 음악회의 의미를 더했다.

공연에서는 대한약사회 합창단의 문화나눔 파트너인 대원하모니와 전북칸타빌레가 우정출연해 ‘바람의 노래’, ‘눈’, ‘ 고향의 노래' 등의 곡을 선사하였으며, 세 합창단이 한 무대에 올라 연합합창곡인 ’오 거룩한 밤‘와 ’We wish you a merry Christmas‘을 한 목소리로 불렀다. 

대한약사회합창단 이순훈 단장은 “Merry Christmas&Happy New Year 2018 송년음악회를 찾아주심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약사사회 ‘화합의 아이콘’을 모토로 2007년 창단된 대한약사회 합창단이 어느새 훌쩍 자라 창단 11주년 기념 연주회를 개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단장은 “지난 11년간 대한약사회 합창단과 나란히 성장해오며 우정을 키워온 백인환 단장님의 ‘대원하모니’, 그리고 대한약사회 합창단원으로도 활동 중이신 엄정신 단장 ‧ 이원웅 지휘자님의 ‘전북칸타빌레’를 한 무대에 모신 
<저작권자ⓒ메디콤뉴스 & www.medikom.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9100
 
 
 
 
 
  • 메디콤뉴스(http://www.medikom.co.kr)  |  설립일 : 2017년 03월 09일  |  발행인 : 박광은  |  501-040 경기 수원시 장안구 파장동 48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499 / 대표전화:031-242-1409[오전9시~오후6시/도,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점심) I kimjemyung@naver.com 
  • Copyright © 2017 www.medikom.co.kr all right reserved. 
메디콤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