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犬)선생 고마워~”서울시, 동물교감치유활동 2,000회 돌파

- 시민봉사자 반려견과 소통 향상 효과, 어르신·아동은 정서안정 성과 나타나
기사입력 2018.04.11 07:5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동물과 교감이 과연 지적장애인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을까 의구심이 있었는데 실제로 봉사하면서 경계성 자폐아가 강아지를 보며 웃기도 하고 노는 동안 집중하는 변화된 모습을 보며 동물교감치유활동을 하길 잘했다는 확신이 들었습니다.” (최은실 시민활동가)

“동물과 함께 하는 프로그램이라 걱정 반, 기대 반이었는데 새로운 경험, 따뜻한 소통에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낯설었을 어르신들에게 매주 반갑게 꼬리치며 인사해준 견(犬)선생님 소원이, 에이스, 여름이도 고마워~ 지금처럼 건강하렴!”     (데이케어센터 사회복지사)

 서울시가 2015년 전국 최초로 취약계층의 정서안정과 신체활동을 위해 시민과 반려견 참여로 실시한 ‘동물교감치유활동’이 2,000회를 돌파, 시민봉사자, 대상자 모두 호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올해도 반려견 있는 시민봉사자 70명을 모집하고 어르신, 아동뿐만아니라 소외된 여성까지 찾아가는 동물교감치유활동을 강화한다.  

 서울시 ‘동물교감치유활동’ 사업은 반려견주가 동물과 함께 아이존, 지역아동센터, 사회복지관, 양로시설 등을 방문해 동물과 함께 놀면서 아동, 어르신의 심리적 안정과 신체 발달을 촉진하는 활동이다.
     
 2017년에는 취약계층 39개 시설을 방문, 428명 시민을 대상으로  1,182회 동물교감치유활동을 실시했으며, ’16년 570회, ’15년 401회 방문으로 3년간 총 2,153회 동물교감치유활동을 펼쳤다. 시는 올해 활동 횟수를 1,200회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올 해 동물교감 치유활동에 참여하고 싶은 반려견이 있는 서울시민은 누구나 교육신청이 가능하다. 동물교감 치유활동이 필요한 시설의 관계자 또한 언제든지 상담신청이 가능하다.
 사업 수행기관인 (사)위드햅(Tel : 02-715-2445)로 연락하거나 해당 홈페이지(https://withhab.org/)의 교육신청 또는 상담신청 코너를 이용 오늘 6월 셋째 주까지 신청상담을 받는다.

 참여자는 총 45시간의 교육을 이수하여야 하며, 반려견의 경우에는  건강검진, 사회성 및 경계성 평가를 통해 적합 판정을 받아야만 동물  교감 치유 활동가 및 활동견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할 수 있게 된다.
 교육은 동물의 이해, 동물행동학, 동물매개활동, 특수 심리학, 노인학           및 사회복지학 등 총 45시간의 이론 및 실습교육으로 구성되어 있다.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반려견은 정기검진을 통해 건강관리를 받으며,  활동 중에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17년 서울시 ‘동물교감활동에 참여한 활동견에 대한 코르티솔 변화량 연구 결과’에 따르면, 19회차 활동견의 활동 후 ‘코르티솔’ 수치는 9.6n/mol로 1회차 활동 전 10.5n/mol에 비해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보아 활동견의 경우 큰 스트레스는 받지 않는 것으로 보인다. 
 
 시는 올해 기존의 지역아동센터, 사회복지관, 양로시설 등의 아동,  장애인, 어르신들뿐만이 아니라 여성보호센터의 소외된 여성들을 대상  으로 동물교감 치유활동을 시범적으로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동물교감 치유사업은 서울시가 2015년 국내 최초로 추진해 대전, 순천 등 전국적으로 전파되고 있는 의미있는 사업이다.”며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반려견주는 동물과 소통이 향상되는 효과를, 취약계층에게는 동물과 교감으로 몸과 마음이 치유되는 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메디콤뉴스 & www.medikom.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5896
 
 
 
 
 
  • 메디콤뉴스(http://www.medikom.co.kr)  |  설립일 : 2017년 03월 09일  |  발행인 : 윤성찬  |  501-040 경기 수원시 장안구 파장동 48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499 / 대표전화:031-242-1409[오전9시~오후6시/도,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점심) I kimjemyung@naver.com 
  • Copyright © 2017 www.medikom.co.kr all right reserved. 
메디콤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